[기사-outlink] "무시무시한" Boston Dynamics 의 로봇 근황

종종 즐겨보는 유투브 채널 중 하나가 바로 AI 로봇을 연구하는 보스톤 다이나믹스입니다. 

로봇을 연구하는데 볼때마다 휙휙 발전하는 것이 좋아하는 영화 터미네이를 연상시키면서 마냥 무섭네요. 

오늘은 기사를 여기저기 보다가 이 보스톤 다이나믹스의 최근 로봇 근황으로, 이제는 뛰거나, 달리거나, 어딘가를 타고 오르기까지 하는 로봇이 "무섭다"고 표현하고 있는 기사를 보고 아웃링크를 겁니다. 

세상이 발전하는게 무섭고 두렵다 느껴지는 것이 나이가 들었단 뜻일까요, 아니면 정말 이만큼의 발전이 인간이 인간에게서 멀어지는데 기여하기에 그 부분에 이질감을 느끼게 되는 것일까요.

예전에 간단한 기계가 도입되는 것에 두려움과 불안감을 느낀 노동자들이 기계를 두드려 부쉈다는 이야기를 어디선가 읽었던 기억이 납니다. 지금의 불안감도 그때와 같은 것인지는 이 시대를 살아가고 난 뒤 나중에야 알게 되겠지요?

0 Comments